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칼럼

  • Nov 02, 2001
교회 법에는 교회의 직원을 항존직과 임시직, 두 부류로 나누고 있습니다. 항존직이란 교회가 존재하는 한, 없어서는 안 되는 목사, 장로, 집사 세 가지 직분을 가리킵니다. 물론 이 경우는 집사란 우리가 흔히 말하는 안수집사를 일컫는 말입니다. 강도사는 준직원이고 서리 집사나 권사, 전도사 등 그외 직분은 엄밀히 말하면 임시직입니다. 그러나 교회 헌법은 제직회를 구성하는 정식멤버로는 목사, 장로, 집사, 권사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해마다 신정에 실시하던 직원수련회는 교역자, 장로, 안수집사, 그리고 권사들이 참여하는 수련회입니다. 올해는 그 신정수련회를 앞당겨서 내일(이 글을 쓰는 금요일 오후 현재) 부전기도원에서 가질 것입니다. 앞당겨 실시한 이유는 신정에 모여 의논하다보니 어떤 안건은 즉시 시행해도 좋을 만큼 공감대를 얻는 안건인데도 불구하고 이미 새해 예산은 다 짜여진 뒤이기에 어쩔 수 없이 토론만 하고 끝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해마다 이런 시행착오를 하다가 올해는 좀 앞 당겨 실시함으로써 좋은 안건들은 새해목회 계획에 반영시킬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올 제직수련회에 참석할 수 있는 분은 교역자 18명, 시무장로 19명, 장로로 피택을 받은 집사님들 10명, 장립집사 25명, 그리고 장립집사로 피택을 받은 서리집사들이 22명, 현 시무권사가 39명, 그리고 피택을 받은 여집사님들이 20명, 총 153명입니다. 그러나 분명히 참석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된 분들은 124명입니다. 참석할 수 없는 분들이 23명, 확실치 않는 분들이 6명으로 파악되어 있습니다

부전기도원에 3시 30분부터 담임목사의 목회비전을 함께 나누고, 지구별 친교가 있은 다음 저녁식사를 하고 나면 각 위원회별로 새해에 할 일들을 논의하고 마지막으로는 전체 기도회를 가질 것입니다. 각 위원회별로 이미 제시된 토의 안건은 예배위원회는 예배활성화 방안, 출석인원 확인방법 개선안, 안내위원배치 및 조정 등이 있습니다. 주교교육위원회는 교사수급, 배치, 주 5일제 대책 등이 논의될 것입니다. 그리고 일반교육위원회는 새가족정착, 새생명훈련생 확보방안, 국내외 장학생 선발기준 등을 논의하고 전도위원회는 전도활성화, 울산복음화 방안, 미전도종족입양 등을 다루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행정, 관리, 재정위원회에서는 주차안내, 교육관관리, 교회재산관리 등 현안들을 다루고, 선교원 운영위원회는 양질의 원아교육울 위한 방안 등을 논의하게 될 것입니다. 모든 성도들이 기뻐하는 좋은 방안들이 나오기를 바라고 내년에는 좀 더 자주 심도 있는 논의들을 할 수 있기를 바랄 뿐입니다.


담임 정근두 목사
제목 날짜
시험방송   2001.12.07
임직 감사예배   2001.12.04
비전헌금   2001.11.23
신앙인의 감사제목   2001.11.17
추수감사주일을 앞두고   2001.11.10
중직자 수련회   2001.11.09
중직자 수련회   2001.11.02
울산복음화 실태   2001.10.26
감동적인 순간   2001.10.19
울산극동방송 허가 감사예배   2001.10.14
추석 명절   2001.10.08
자매를 먼저 보내며   2001.10.08
추석 명절   2001.09.30
새로운 변화를 위하여   2001.09.25
총회를 앞두고   2001.09.25
삶, 죽음, 그리고....   2001.09.13
삶, 죽음, 그리고....   2001.09.13
선교의 패러다임 전환   2001.09.12
선교지 중국탐방   2001.09.12
삶, 죽음, 그리고....   2001.09.12